경희대 총동문회 정상화 추진위원회 입장문

HOME / 동문광장 / 자유게시판

9b9b51072cca58ca89a9916164482c12_1584405293_2432.png
 

경희대 총동문회 정상화 추진위원회 입장문

korean 1 210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동문님!! 반갑습니다.


6월 27일 권오형 29대 회장은 <총동문회 회장 연임에 나서게 된 입장문>을 발표했습니다.

너무나 비열한 자기변명과 더불어 지도자로서의 이성을 상실했습니다. 언행의 불일치입니다.

우리 동문들의 냉정한 판단이 필요합니다. 이에 위원회의 입장을 밝힙니다.


그는 "총동문회장인 제 개인의 이익과 영달을 위해 제기한 법적 조치가 아니라 동문회 회계의 투명성 및 총동문회의 위상을 제고시키기 위한 것이었으며, 동문회의 회계와 발전기금에 관련해서 지금도 법적 절차가 진행"중에 있기 때문에 회장 연임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좋습니다. 그런데 임기 2년 동안에 제기하고 있는 문제를 한 건도 해결하지 못하고 허송세월을 보낸 무능의 소치를, 32만 동문회 수장으로서의 자질 부족을 스스로 자백하고 있습니다.


첫째, <동문회관 소유권을 총동문회로 이전해야 합니다.> ​가능한 일입니까? 소유권은 경희학원에 있지만 총동문회의 공헌을 인정하여 무상임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임대료 및 관리비>를 연간 3천6백만 원이나 내고 있다며 재산권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습니다. 동문회관은 무상 임대이며 아파트처럼 월 평균 관리비 3백만 원을 경희학원에 납부하고 있습니다. 큰 혜택을 받고 있으면서 호도하고 있습니다.


전임 회장들도 경희학원과 동문회관에 대해 지속적으로 논의해 왔지만 미결상태로 남아 있습니다. 그런 와중에 권오형 동문은 회장 입후보 공약으로 별도의 <총동문회관 건립>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천명했습니다.


둘째, 총동문회 사무처의 혁신과 최동원 사무총장에 대한 고발, 고소(특수절도 및 업무방해 혐의 고소 및 사무처 직원 소득세 신고 누락에 따른 탈세 혐의 고발)문제의 타당성을 구차스럽게 설명했습니다. 솔직히 검찰에 고발까지 할 사안은 전혀 아니었는데도 불구하고 결국 총동문회의 명예만 손상되고 말았습니다.


어쨌든 검찰조사에서 <혐의 없음>으로 종결되었습니다. 더이상 거론할 가치가 없지 않습니까? 또한 <경희학원과의 갈등은 모교 발전을 위한 충정>이었다며 경희대와 다른 동문도 검찰에 고발, 고소했지만 모두 <협의 없음이나 기각> 되었습니다. 동문들의 회비로 변호사비 3천5백여만 원과 모교 비방 신문광고비로 약 2천6백여만 원을 근거도 없이 지출했습니다. 앞으로 반드시 추징해야 할 사안입니다.


그리고 "동문회 직원들의 미신고 세금"을 문제, 제보하여 5명의 직원 중 최고는 4천5백여만 원, 적게는 1인당 6백~7백여만 원 정도 추징을 당해 직원들의 고통이 크다고 전해집니다. 그리고 기관 부담금 역시 3천4백여만 원을 총동문회에서 이미 납부하였습니다. 앞으로도 추징될 4대보험 기관 부담금과 직원부담도 상당할 것입니다.


셋째, <연임되더라도 현황이 정리되면 바로 퇴임하겠습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입장문을 읽고 혹시 충격은 받지 않으셨나요? 초등학교 동문회보다 더 빈약한 경희대학교 총동문회의 현실입니다.


끝으로 30대 회장 연임을 원하면 민주적인 절차인 경선을 통해 정정당당하게 연임하면 될 일을 무엇 때문에 구차스럽게 회장 연임을 구걸하고 있는지 도무지 이해를 할 수 없습니다.


2020. 6. 18

경희대학교 총동문회 정상화 추진위원회


이재환(정외57) 권용진(작곡64) 전영덕(체육82) 김 철(법학97) 임춘식(국문69) 최동원(법학71) 홍현성(전자76) 차진숙(기악81) 방남석(불문84) 박성규(경대원08) 고강렬(전자80) 김동휘(법학58) 곽영옥(행대원05) 이금섭(체육70) 김태용(체육81) 장용범(중문82) 임진선(체육81) 김대수(섬유84) 이상선(산공83) 김화정(식영83) 윤병성(유전90) 신동관(임학86) 조운섭(경제85) 김태환(교대원85) 하태민(체육82) 박주원(전자92) 신현철(법학58) 이종구(법학58) 조한철(법학61) 김용식(농학66) 김봉수(전자69) 민병옥(법학71) 유철균(법학71) 최재규(법학71) 한용익(법학71) 백연숙(체육81) 최경혜(생물83) 정해춘(법학70) 김향태(법학70) 김철수(생물83) 김민정(의상87) 백은숙(체육81) 강신아(법학84) 이영희(지리83) 박영자(영교73) 이병남(경대원81) 조영숙(관광70) 옹영철(경대원00) 이기숙(생물74) 박태웅(체육64) 김명세(사학65) 박준일(영교71) 정해영(기계71) 안호원(언대원97) 조영효(언대원93) 김갑석(NGO대원01) 박병득(언대원98) 백순보(언대원93) 배홍모(농학74) 원재만(체육82) 이희경(섬유78) 서일한(체육89) 김성훈(태권98) 정원희(체육98) 유동열(체육81) 김진규(농화84) 남궁헌(체육89) 이창익(태권89) 양승선(체육90) 정길옥(체육82) 장종덕(식공78) 이상윤(체육84) 장인호(체육98) 고명수(지리63) 황진국(체육63) 이송우(지리65) 강현식(영교71) 주면호(요업71) 박찬규(요업71) 오종환(전자71) 정종갑(전자71) 이문기(사학71) 강영길(화공71) 조병군(기계71) 고현길(법학71) 조문행(기계71) 이도권(건축80) 최원행(중문80) 김일팔(전자80) 이현규(임학80) 최장진(중문80) 이원철(수학06) 박길수(행정90) 김정용(체육57) 최태주(생물56) 김종환(경제61) 김정득(정외54) 임명분(생물65) 최효영 (치의75) 오미자(생물64) 이황우(조경78) 신영수(한의67) 이종한(체육64) 최명자(체육63) 박창신(간호71) 조신자(생물65) 정병열(섬유76) 박경자(생물65) 우현숙(생물65) 김기록(행정 74) 최원녕(법학 82) 김재근(경영 92) 박봉준(신방 72) 조선령(행대원) 유홍은(무역 86) 양광모(국문 87) 정종태(정외 76) 박영숙(영교 77) 진대현(사학 69) 고영은(법학 84) 한기광(법학 77) 한원국(기계 73) 이 슬(기악 02) 김성수(의학 76) 하석태(영문 80) 김형성(건공 83) 이승희(법학 82) 전경식(관광 82) 한규철(법학 82) 강인수(미국필라델피아 동문회회장박명호(미국 라스베가스 동문회 회장) 이정환(미국 뉴욕 동문회 회장) 황복선(미국 워싱톤 동문회 회장김동수 (미국 LA 동문회 회장) 송요상(캐나다 뱅쿠버 동문회 회장) 김정희 (독일 동문회 회장방철호(몽골 동문회 회장) / 무순

1 Comments
서일한 07.02 15:57  
ㅎㅎ 그렇게 연임을 하고 싶으시면 ,  회칙대호 경선하셔서 하심되잖아요. 도대체 뭐가 문제이지요? 본인은 경선을 왜쳐서 당선되신분이 2년지나니 연임을 하겠다고 하시니 백두혈통 증명서 제출하시면 고민해 보겠습니다.
동문회 서비스
총동문회 사무처

월-금 : 09:00 ~ 18:00, 토/일/공휴일 휴무
점심시간 : 12:00 ~ 13:00

전화 : 02-744-8855~6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