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대 호텔관광, 세계 35위(국내 1위) -국제개발 41위(국내 1위)에 올라

HOME / 동문회 소식 / 모교 소식

9b9b51072cca58ca89a9916164482c12_1584404327_2846.png
 

경희대 호텔관광, 세계 35위(국내 1위) -국제개발 41위(국내 1위)에 올라

총동문회 0 134
9b9b51072cca58ca89a9916164482c12_1584408839_2926.jpg
 

경희대학교(총장 한균태)가 ‘2020 QS 세계대학 학문분야 평가’에서 호텔관광 세계 35위(국내 1위), 국제개발 41위(국내 1위)에 올랐다. 이와 함께 간호학, 농·임학, 약학 분야는 세계 100위권에 자리매김하며 세계 수준의 학문분야로 평가받았다.


QS는 최근 전 세계 158개국 1369개 대학을 대상으로 평가를 실시해 48개 학문분야 순위를 발표했다. 순위는 학문분야별로 50~600위까지 공개된다. 경희대는 전년 대비 4개 많은 28개 학문분야에서 순위권에 진입했다. QS 세계대학 학문분야 평가에서 순위권에 오른 경희대의 학문분야는 2018년 23개, 2019년 24개, 2020년 28개로 점차 늘었다.


경희대는 이미 각종 대학평가에서 호텔관광 분야의 세계적 위상을 입증한 바 있다. QS 학문분야 평가에 2017년 호텔관광 분야가 포함됐고, 그해 세계 31위에 오른 후 현재까지 그 순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연구의 질적 성장과 그에 따른 학계 평판도가 높아진 결과로 분석된다. 국제개발 분야도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QS는 세계 최대 논문 인용 데이터베이스인 스코퍼스(SCOPUS)에 등재된 최근 5년간(2014~2018년) 논문을 기준으로 연구 부문을 평가했다. 분석 결과 경희대는 연구의 질적 성장이 두드러졌다. 호텔관광 분야는 연구의 질적 수준을 나타내는 FWCI(Field Weighted Citation Impact) 지수가 2014년 1.01, 2015년 1.44, 2016년 1.55, 2017년 1.84, 2018년 2.06이었다.


FWCI 1.55는 전 세계 평균 대비 논문이 55% 더 인용됐다는 의미다. 경희대는 호텔관광 분야에서 세계 평균 대비 피인용 비율이 2014년 1%에서 2018년 106%로 크게 늘었다. 국제개발 분야의 최근 5년간 FWCI는 1.77이었고, 국제 공동연구 비율은 56.4%, 상위 10% 저널 게재 비율은 50%에 달했다.


올해 평가에서 경희대는 5개 학문분야에서 세계 100위권에 이름을 올렸고 △건축학 △지리학 △재료공학 △화학공학 △경영학 △언어학 △예술·디자인 △정치·국제학 △현대언어학 등 9개 분야는 200위권, △기계공학 △법학 △의학 △전자공학 △화학 △사회학 △생물학 △영어영문학 △컴퓨터공학 △회계·재무 등 10개 분야는 300위권으로 평가받았다. 국내 순위를 살펴보면 △호텔관광 △국제개발 분야가 1위, △농·임학 △간호학 △약학 △지리학 분야가 3위, △언어학 분야가 4위, △정치·국제학 분야가 5위로 나타났다.


△건축학 △화학공학 △예술·디자인 △영어영문학 △환경학 △수학 분야는 학계 평판도와 논문당 피인용, H-인덱스(H-index, 논문 인용 빈도를 통해 연구 생산성과 영향력을 측정하는 지표) 지표 개선에 힘입어 전년 대비 세계 순위가 상승했다. 건축학은 논문당 피인용에서 9.2점, 화학공학은 학계 평판도에서 8.4점, 영어영문학은 학계 평판도에서 9.5점, 수학은 학계 평판도와 H-인덱스에서 각각 10.4점, 9점 올랐다.


QS는 학문분야 순위와 함께 인문·예술, 공학·기술, 생명과학·의학, 자연과학, 사회과학·경영 등 5개 학문계열 순위도 발표했다. 경희대는 사회과학·경영 192위, 공학·기술 193위로 200위권에 진입했다. 두 분야 순위는 지난해보다 25계단, 14계단 상승했다. 생명과학·의학은 전년 대비 19계단 오른 217위, 인문·예술은 286위, 자연과학은 342위에 자리매김했다.


출처 : 한국대학신문(http://news.unn.net)

0 Comments
동문회 서비스
총동문회 사무처

월-금 : 09:00 ~ 18:00, 토/일/공휴일 휴무
점심시간 : 12:00 ~ 13:00

전화 : 02-744-8855~6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